socialmedia 보도자료

하이트진로㈜ 보도자료를 바로 공유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하이트진로, 새로운 청년 창업지원 성공적 모델을 찾았다!

2020.08.26

“진심을 多 하다”

하이트진로, 새로운 청년 창업지원 성공적 모델을 찾았다!

- ‘빵그레’ 오픈 100일∙∙∙ 월 매출 1,500만원 경영 안정화

- 빵그레 성공사례에 여러 지자체의 사업 제의 쇄도로 추가 사업 구상


하이트진로가 더 많은 청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한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청년들의 자립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한 베이커리 카페 ‘빵그레’가 100일을 맞이했다고 26일 밝혔다.


‘빵그레’는 저소득 청년들의 자립과 꿈 실현을 돕기 위해 하이트진로가 공공기관과 함께 기획한 첫번째 프로젝트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창원 지역내 저소득 청년들에게 제빵과 바리스타 관련 기술을 교육하고 일정 기간 동안 직접 카페를 운영하며 독립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드는게 목표다.


지난 5월에 오픈한 ‘빵그레’는 월 매출 1,500만원 이상을 달성하며 경영 안정화에 접어 들었다.


‘빵그레’에서 근무 중인 구예원 파티쉐는 “제빵 기술뿐만 아니라 카페를 직접 운영하며 체계적인 교육과 실습으로 자신감을 많이 얻었다”며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더 열심히 배워서 후배 기수에게 노하우를 전수하겠다”고 100일간의 근무 소감을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빵그레’ 오픈 100일 기념하여 24일부터 4일간 SNS 해시태그 행사, 고객감사 나눔 이벤트, 지역사회 어르신 초대 행사, 쿠킹클래스 개최 등 다양한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경남 창원시 1호점 빵그레의 성공적인 청년 자립을 바탕으로 하이트진로는 빵그레를 청년 창업지원 모델로 강화할 계획이다. ‘빵그레’ 개점 이후 많은 지자체에서 2호점 제의가 쇄도했으며, 다양한 지자체와 상생할 수 있는 사업을 구상 중이다.


하이트진로 김인규 사장은 “하이트진로가 청년 창업 지원의 패러다임을 바꾸기 위해 ‘빵그레’와 같은 사업을 정례화해 나갈 예정”이라며 “진심을 다하는 사회공헌이라는 기업의 경영가치를 실천하고 100년 역사를 가진 주류기업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11월 한국남동발전, 창원시 산하 창원지역자활센터와 함께 '창원시 청년 자립 지원을 위한 창업 일자리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하이트진로는 ‘빵그레’ 공간을 10년간 무상 임대하고, 재료 구입과 빵 운반에 필요한 차량을 지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