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cialmedia 보도자료

하이트진로㈜ 보도자료를 바로 공유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하이트진로, 진로 신규 TV 광고 공개

2022.11.18

하이트진로, 진로 신규 TV 광고 공개

- 다양한 모습의 MZ세대가 본인과 똑같은 모습의 두꺼비로 변하는 콘셉트로 제작

- 두꺼비가 MZ세대의 감성과 문화를 공감하고 소통하는 아이콘임을 강조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새로운 진로 TV 광고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신규 광고는 케이블, IPTV, 온라인 등을 통해 18일부터 방영된다.


이번 광고는 MZ세대가 진로의 두꺼비 캐릭터를 본인 또는 친구와 동일시 한다는 점에 착안해서 제작했다. 다양한 모습의 MZ세대가 본인과 똑같은 모습의 두꺼비로 변하는 모습을 재미있게 담았다.


광고는 알바생이 거울을 닦는 장면과 동시에 본인을 닮은 두꺼비로 변하면서 시작한다. 이후 두꺼비는 그래피티 벽면의 그림으로 변하고, 그래피티를 그리던 아티스트 역시 본인과 동일한 모습의 두꺼비로 바뀐다. 화면이 전환되고, 필라테스를 하던 여성과 영상을 촬영하던 유튜버도 모두 본인과 똑같은 모습의 두꺼비로 변한다.  

다 함께 모여 진로를 마신 친구들은 ‘우리끼리 통하는 초깔끔한 맛’이라는 문구와 다시 한번 본인들과 닮은 두꺼비로 변한다.


하이트진로는 ‘테라 두꺼비’, ‘자이언트 두꺼비’, ‘캡틴 두꺼비’, ‘꺼비 월드’까지 확장해온 두꺼비의 캐릭터를 이번 광고를 통해서 한단계 진화시켰다. 두꺼비가 MZ세대의 감성과 문화를 공감하고 소통하는 아이콘임을 강조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이번 광고는 진로가 MZ세대와 소통하는 방식을 새롭게 표현했다”며, “앞으로도 MZ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새롭고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올해 출시 4년차를 맞은 진로는 누적판매 10억병을 돌파하며 참이슬과 함께 대한민국 대표 소주 브랜드로 성장했다. 진로는 업계 최초 두꺼비를 활용한 캐릭터 마케팅으로 큰 관심을 받았다. 다양한 두꺼비 굿즈를 비롯해 이종업계간 협업 등 두꺼비 캐릭터를 통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 중이다.




TOP
.